132명 피살, 이슬람 과격파 무장조직 서아프리카 장악.

월드주간 2022. 6. 22. 02:55
반응형

2022.06.22 - [월드주간] - 침공 4개월,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 현실로.

 

침공 4개월,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 현실로.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동부 루한스크 지역 완전 장악을 목표로 하는 가운데 러시아 국방부는 우크라이나 루한스크 주내 거점이 되고 있는 세베로드네츠크에 대한 장악을 완성했다고 발표하는

arkaree.tistory.com

이슬람 과격파들이 장악한 서아프리카 말리에서 여러 마을이 무장조직에 습격당해 모두 132명이 살해됐습니다. 말리 당국은 20일 성명을 통해 중부 지역 마을 여러 곳이 잇따라 무장단체의 습격을 받아 132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직까지 범행을 저지른 조직은 확인되지 않았지만 말리 당국은 알 카에다 이후 이어지는 이슬람 과격파의 소행이라고 강하게 비난하고 있습니다.

서아프리아

2012년 쿠데타에 따른 혼란을 틈타 말리에서 이슬람 과격파가 세력을 늘렸습니다. 2013년에는 요청을 받은 구 종주국 프랑스가 군사 개입해 유럽 각국의 군과 함께 과격파를 향한 작전을 이어 왔습니다. 하지만, 현지 정권과의 관계 악화로 인해 올해 2월, 프랑스는 각국 군과 함께 철수를 단행해 과격파가 다시 세력을 장악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한편 프랑스 유력 일간지 르몽드 등은 철수를 시작한 프랑스군 대신, 러시아 민간 군인들의 활발한 활동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앞으로 말리에서 치안 대책을 위해 러시아 의존도를 높여가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월드주간)

2022.06.17 - [전체보기] - 깊어지는 물가상승 고민, 세계는 금리인상 분위기.

 

깊어지는 물가상승 고민, 세계는 금리인상 분위기.

스위스 중앙은행은 인플레이션 억제를 위해 정책금리를 0.5% 포인트 인상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스위스 중앙은행인 스위스 국립은행은 지난 16일, 0.75%였던 정책금리에 대해 인플레이션을 잡기

arkaree.tistory.com

 

반응형
posted by @arkaree